오피스(Office)텔은 오피스가 아니다?

  

 

 

오피스텔은 오피스(Office)와 호텔(Hotel)의 합성어로 낮에는 사무실로 사용하고 밤에는 주택으로 활용할 수 있는 건물을 말한다. 그렇다면 오피스텔은 오피스로 보아야 할까 아니면 호텔로 보아야 할까? 우리나라 건축법에서는 주거공간이 50%미만이면서 주용도가 업무시설인 곳을 오피스텔이라 규정하고 있다. , 오피스텔은 호텔이라기보다는 오피스인 것이다.

 

 

 

오피스텔이 혈통(?)이 오피스인지 호텔인지를 따진 까닭은 현재 문제가 되고 있는 한전의 전기요금부과방식 때문이다. 오피스텔이 오피스냐 호텔이냐는 일반용 전기요금을 부과할 것이냐 주택용 전기요금을 부과할 것이냐를 결정하는 중요한 조건이다. 한전은 건축법상 업무시설인 오피스텔에 일반용 전기요금이 아닌 누진세가 적용되는 주택용 전기요금을 부과하고 있다. 오피스텔이 비록 업무시설이지만 실제로는 주거용으로 쓰이는 곳이 많기 때문에 오피스텔은 오피스라기보다는 호텔이라고 보기 때문이다.

   

 

 

부산 부산진구의 C오피스텔에 컨설팅 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양모씨는 지난해 7, 8월에 부과된 전기요금을 보고 깜짝 놀랐다. 248만원의 일반용 전기요금이 아니라 4배에 달하는 996만원의 누진세가 적용되는 주택용 전기요금이 부과되었기 때문이다. 한전은 오피스텔을 호텔 즉, 주택이라고 보기 때문에 증빙서류를 갖춰 신고하지 않은 모든 오피스텔을 주거용으로 보고 요금을 부과하였다. 양모씨처럼 오피스텔을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사람들은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전기요금 폭탄을 맞게 된 것이다.

 

 

 

부산YMCA 시민권익센터는 건축법상 엄연히 업무시설에 해당하는 오피스텔에 주택용 전기요금을 부과하여 단 한명의 피해자도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하는 공기업의 의무를 저버린 한전의 행태를 비판하며, 양모씨처럼 부당한 요금을 부과 받은 사람들이 권리를 찾을 수 있도록 2015514일 공정거래위원회에 약관심사청구 및 약관분쟁조정협의회에 조정신청을 하였다. 현재, 오피스텔을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고객이 전체 사용 고객의 절반에 이름에도 불구하고 부당하게 주택용 전기요금을 부과한 것을 시정하기 위한 심사가 진행 중이다. 또한 오피스텔 입주자들은 지방자치단체장에게 공동주택관리 및 감독을 위한 감사청구를 요청하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를 통해 한전이 오피스텔은 오피스라는 원칙을 잊지 말고, 부당하게 취한 전기요금을 반환함은 물론 신뢰받는 공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건네고 있다.

 

 

 

문의 및 상담 신청 : 부산YMCA 시민권익센터 051-440-3354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시민법률아카데미 주최 금융소비자의 권리 강좌 안내 2019.10.18 37
공지 시민중계실 외국인소비자 상담안내 (Foreign Consumer Counselling Notice) 2019.10.02 30
53 [법률상담사례] 혹시 전세보증금이 압류되어 있으신가요? 2015.07.02 1311
52 홈플러스 개인정보 매매 대응 집단 소송 원고 모집 file 2015.03.02 1034
51 [소비자경보] 내꺼인 듯 내꺼 아닌 내꺼 같은 땅 -기획 부동산에 대하여- 2015.05.14 1025
50 [지원안내] 부산시내 복지관 순회(방문) 무료 법률 상담 2015.11.11 966
49 [공익소송] 엄마 나도 ‘송국열차’타고 싶어- 유아 웨건의 인터넷 공동구매 환불 건 2015.06.18 896
48 2017 찾아가는 법률상담 진행 상황 file 2017.07.04 822
47 부산 YMCA 시민권익센터와 동구쪽방상담소의 콜라보레이션! file 2015.06.18 798
46 [기사]착취당한 노숙인 권리찾기 YMCA·대동병원 나섰다 2016.03.14 771
45 시민법률아카데미를 개설합니다.! 2015.04.02 766
44 시민법률아카데미를 마치며! file 2015.05.27 707
43 [공익소송] 홈플러스 개인정보 무단제공 손해배상 청구소송 2015.05.14 676
42 2016년도 찾아가는 법률 상담 현황 file 2016.10.07 669
41 [인터뷰] 사후 10년만에 인정받은 고엽제 후유증 file 2015.12.09 643
40 [소송구조]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실제로 있다 2016.02.23 642
39 부산 YMCA 시민권익센터 공익소송 대학생 자원봉사단 모집 file 2015.09.02 636
38 [공익소송]외국 항공사 이용 주의하세요! 2015.09.02 614
» [약관심사청구] 오피스(Office)텔은 오피스가 아니다? 2015.05.28 586
36 [공익소송]지적장애 여성을 위해 나서다 2016.10.06 583
35 [지원안내] 부산지역 아동 및 해당 가정 무료 법률 지원 2015.11.11 582
34 [기사]부산 YMCA에서 생활법률 배우세요-내달 '시민법률 강좌'개설 2016.04.20 579